태양계 5행성이 일렬로 늘어서는 직렬현상이 5월 에 나타나 환상의 우주쇼를 펼친다.

24일 대전시민천문대에 따르면 태양계 5행성 직렬현상은 태양에서 가까운 순서대로 수성과 금성, 화성, 목성, 토성이 일직선으로 늘어서는 현상이다.

이들 5행성이 일직선으로 늘어서는 현상은 4-5년에 한 번씩 발생하지만 좁은 범위에서 한눈에 보이는 현상은 평균 20여년 주기로 발생한다. 이번 5행성 직렬현상은 지난 60년과 80년의 직렬현상이 태양 근처에서 발생해 태양의 빛 때문에 제대로 관측할 수 없어 60여년 만에 육안으로도 직접 관측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. 또 다음 5행성 직렬현상은 18년 이후인 오는 2040년에 발생할 것으로 추정된다.

올해 지구에서 관측할 때 5행성이 가장 가깝게 모이는 시간은 5월 14일 오후 7시 25분이며 오후 8시부터는 육안으로도 관측이 가능하다. 5행성 관측은 육안으로 볼 경우 밤하늘에 밝은 점으로 보여 실감이 나지 않지만 2천㎜ 이상 확대할 수 있는 천체망원경으로 관측할 경우 목성의 줄무늬와 토성의 꼬리도 선명하게 관측할 수 있다. 이 밖에 5월 4일은 수성이 연중 태양에서 가장 멀리 떨어지는 날이어서 수성을 관측할 수 있는 가장 좋은 기회이다.

시민 천문대 관계자는 "천체 망원경을 통해 사진으로만 보던 목성의 줄무늬와 이오 위성 등 목성의 위성과 토성의 꼬리를 직접 관측하면 우주의 신비를 밝혀내고 싶은 호기심이 발동할 것"이라고 말했다.

출처 : 대전=연합뉴스 신고

Posted by 무중 이승수 지지닷컴

댓글을 달아 주세요